학사행정

  • 공지사항
  • 보도자료
  • 국방기술소식
  • 자료실
  • 학과사무실

국방기술소식

국방디지털융합학과 국방기술소식 게시글의 상세 화면
軍, 한국형 전투기 AESA 레이더 '국내개발 가능' 최종 확인
작성자 박민진 등록일 2018-04-11 조회수 72

2차 점검 완료..5월 AESA 레이더 기본 설계 확정

AESA 레이더 장비 테스트 장면 [방사청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영재 기자 = 군 당국이 한국형 전투기(KF-X) 핵심 장비인 '능동전자주사식 위상배열'(AESA) 레이더의 국내개발이 가능하다는 최종적인 결론을 내렸다.

방위사업청은 11일 보도자료를 통해 "최근 KF-X AESA 레이더 점검위원회를 구성하고 점검을 실시해 KF-X 탑재용 AESA 레이더는 국내 연구개발이 가능하다는 결과를 얻었다"고 밝혔다.

AESA 레이더는 KF-X의 눈에 해당하는 핵심 장비로, 전자파를 이용해 공대공, 공대지, 공대해 표적 탐지·추적이 가능하다.

AESA 레이더의 국내개발 가능성을 두고 논란이 일던 2015년 11월 군 당국은 국회 국방위원회 요구에 따라 두 차례에 걸쳐 국내개발 가능성을 점검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방사청은 작년 6월 1차 점검에서 AESA 레이더의 국내개발이 가능하다는 결론을 내린 데 이어 이번 2차 점검을 통해 이를 최종적으로 확인한 것이다.

이번 점검에서 군과 민간 전문가들은 국방과학연구소(ADD)에서 AESA 레이더 개발의 4개 분야 112개 항목 시험자료를 검토했고 이스라엘에서는 현지 방산업체 엘타사의 협조로 레이더 안테나, 전원공급장치, 송수신 장치 등 장비 테스트를 했다.

AESA 레이더 국내개발은 ADD가 주관하고 있으며 국내 방산업체 한화시스템은 시제품을 개발 중이다. 국내개발 가능성을 검증하기 위한 '입증 시제' 개발을 토대로 KF-X 앞부분에 실제로 장착할 '탑재 시제'를 만들게 된다.

방사청은 다음 달 중으로 AESA 레이더 기본 설계를 완료하고 이를 토대로 6월에는 KF-X 기본 설계를 확정할 방침이다.

방사청은 "두 차례 점검을 통해 얻은 교훈을 KF-X 탑재 시제 설계 및 시험 등에 반영함으로써 향후 발생할 시행착오를 줄이고 기술적 완성도를 높이는 데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KF-X 사업은 우리 공군의 노후 전투기 F-4와 F-5를 대체하고 미래 기반전력이 될 국산 전투기를 2026년까지 개발하는 사업으로, '단군 이래 최대 규모의 방위력 증강사업'으로 통한다.

KF-X 모형도 [연합뉴스 자료사진]

ljglory@yna.co.kr


http://v.media.daum.net/v/20180411091022272?f=m&rcmd=rn


국방디지털융합학과 국방기술소식 게시판의 이전글 다음글
이전 5G 주파수 확보戰 시작된다.. 할당 폭 축소에 이통사 '당황'
다음 한국항공우주연구원 '드론 떼 지어 날리는 기술' 기업이전
  • 목록 인쇄[새창열림]

빠른 이동 메뉴

quick
  • potal
  • 중앙도서관
  • E클래스
  • 학사정보
  • 장학정보
  • 증명서발급
  • 취업정보
  • 헬프데스크
글자화면확대화면축소top
아주대학교
  • 우)443-749 경기도 수원시 영동구 월드컵로 206 아주대학교 국방디지털융합학과 대표전화:031-219-2990
  • COPTRIGHT(C)2013 Department of Military Digital Convergence. All Right Reserved.
  • 담당자에게 메일 보내기[새창열림]